카테고리 없음2020. 9. 16. 13:30

지난 주말에는 지인들과 함께 밀양 아리랑의 고장 밀양으로 다녀왔고, 밀양에는 아리랑 둘레길이 만들어져 있는데, 3개코스로 나뉘어져 있으며, 이날은 아리랑 2코스인 추화산과 추화산성, 그리고 추화산 봉수대를 트레킹하는 시간을 가질수 있었다..


밀양의 추화산성은 해발 240m 추화산 정상에 만들어져 있는 산성이고, 신라와 가야가 낙동강을 사이에 두고 대치하던 시대에 만들어진 산성이라고 하고, 조선시대 전기까지 사용된 산성이라고 한다.


이날 밀양아리랑길 2코스 출발은 밀양손씨 고가촌->밀양향교->시립박물관->추화산 봉수대->추화산성->추화산성 둘레길->밀양아리랑 우주천문대를 트레킹하는 코스로 약 2시간 30분이 소요된것 같았다.



밀양 아리랑길 2코스 인 밀양의 추화산 정상에 올라서면 북쪽으로 화악산과 청도의 남산이 보이고, 바로 앞에는 추화산 산성이 펼쳐지는데, 지금은 서남쪽에 300m 가량이 온전한 상태의 산성이 남아 있고, 옛날 국경의 위급함을 알렸던 추화산 봉수대가 잘 복원되어 있었다.. 



이날 밀양 아리랑길 2코스 출발은 밀양 교동에 있는 1900년대 초에 지은 밀양 손씨의 종가이고, 1986년 8월 경상남도 문화재 제161호로 지정된 손씨고가를 둘러보는 시간이 되었다..



이날 밀양아리랑길 2코스 출발지인 밀양 손씨 고가촌에 도착할수 있었고, 밀양에는 두 손씨 가문이 있는데, 밀양손씨(밀성손씨) 와 일직손씨가 그들이고, 이곳 밀양의 교동 주위에는 밀양손씨의 고가들이 30여채가 집성촌을 이루고 있는곳이고, 일명 만석꾼집으로 알려져 있는 교동의 손씨고가는 99칸규모라고 하는데, 이날은 아쉽게도 대문이 잠겨 있어 안으로는 들어가 보질 못했다..



밀양 교동의 손씨고가를 지나면 고려시대 부터 조선시대까지 지방에서 유학을 교욱하기 위해 설립된 밀양향교가 나타나고, 입구에는 정면3칸 측면2칸의 팔작 지붕형태 2층누각인 풍화루가 나타난다.



밀양의 손씨 고가촌을 지나면 밀양향교가 나타나고, 밀양향교는 서기 1100년경에 창건 되었다고 하며, 손씨고가가 밀집해 있는 교동마을 경사지에 위치하고 있으며, 1983년 8월 경상남도 유형문화재 제214호로 지정된곳이기도 했다.


밀양향교의 입구인 외삼문을 들어서면 정면으로 향교를 관리하는 고직사가 있고, 중문으로 들어서면 정면에 향교에 설치된 교육장인 명륜당이 서있고, 동재와 서재가 배치되어 있었다..



밀양향교 경내에는 지금한창 배롱나무들이 아름다운 빨간 꽃을 피우고 있었으며, 보호수인 수령이 오래된 은행나무 한그루도 이곳을 지키고 서 있었다..



밀양 향교를 돌아보고 나서 다시 추화 산성으로 이동하는 골목길에서는, 밀양이 대추의 집산지 답게 집집마다 대추가 주렁주렁 매달려 있는 또다른 풍경들도 만날수 있었다..



밀양향교를 지나 도착한곳은 시립 박물관 앞이었고, 이곳도 지금은 코로나 사태로 휴관중에 있었으며, 여기서 부터 추화산 트레킹코스가 본격적으로 시작되고 있었으며, 가파른 데크 계단이 시작되고 있었다..



가파른 나무데크 계단을 올라서면 전망대가 설치되어 있었고, 이곳 전망대에서는 조금전 지나온 시립박물관과 함께 발아래로는 한국전쟁당시 조국수호를 위해 장열히 산화한 이지역 출신 육 해 공군과 경찰 노무자등 2470위를 모신 충혼탑이 서 있고, 충혼탑 옆으로는 탱크와 전투기가 전시되어 있었다..



전망데크에서 다시 한참을 올라가면 추화산 갈림길이 나타나고, 여기서 부터는 울창한 솔숲의 연속이었고, 이날은 코로나 때문에 등산객들이 한사람도 안보이는 한적한 트레킹 코스가 되는것 같았다..



여기서 부터 추화산 봉수대까지는 가파른 돌계단이 시작되고, 가쁜 숨을 몰아쉬면서 오르는 트레킹 코스에서는 간간히 등산객도 만날수 있었지만 정말 한적하고 조용한 솔숲 향기를 맘껏 들이마시는 시간도 되었다..



가파른 돌계단을 올라서면 넓은 공터가  나타나고, 바로 정상부에는 추화산의 봉수대가 잘 복원되어 있었고, 이곳 추화산 봉수대는 변방의 위급함을 알리는 역할을 한곳이고, 봉수제도가 폐지될때까지 (1894년) 사용된곳으로 추정되는 곳이라 한다.



이곳 추화산의 봉수대 에서는 매년 새해 첫 일출행사를 이곳에서 열린다고 하며, 봉수대 앞 쉼터에서 준비한 간식을 나누어 먹어면서 잠시 쉬는 시간도 가질수 있었다..



추화산의 봉수대를 지나 다시 조금 올라가면 추화산 정상이 나타나고, 추화산 정상에는 추화산성이 그 모습을 들어내고 있었으며, 지금은 안타깝게도 전체 산성 1.4km중 약 300m 만 산성의 원래모습을 보여주고 있었다..



추화산 정상의 추화산성에서 지금은 흔적만 남아 있는 추화산성 1.4km 둘레길 구간을 다시 걸어보기로 했고, 울창한 숲길로 이루어진 이곳 추화산성길은 아무 사람도 지나지 않는 정말 한적하고 조용한 시간을 보낼수 있었다..



울창한 솔숲으로 이루어진 추화산성 둘레길 1.4km 를 돌아 나오면, 다시 봉수대 입구가 나오고, 여기서 밀양아리랑 우주천문대 방향으로 하산길을 잡았으며, 하산길에서는 마침 가을 결실을 상징하는 알밤도 주울수가 있었다..



추화산 봉수대에서 한참을 내려오면 이번에는 밀양 아리랑 우주천문대와 밀양 기상과학관이 자리하고 있었으며, 이날도 코로나 때문에 이곳 보두가 휴관을 하고 있어 안으로는 들어가 보지는 못했다..



밀양 아리랑 우주천문대에는 다양한 조형물들이 만들어져 있었으며, 아름다운 꽃들도 피어 있어 한결 이곳을 찾는 사람들을 반기는듯한 풍경들을 보여주는것 같았다..



이날 지인들과 함께 한 밀양의 아리랑길 2코스 트레킹을 모두 마치고 나서, 다시 근처 한정식전문 음식점으로 자리를 옮겨 이곳에서 유명한 돌솥밥과 14가지 반찬 그리고 소맥으로 이날 밀양의 추화산 봉수대와 추화산성 트레킹을 약 2시간 30분에 걸쳐 모두 아름답게 마무리 할수 있었다..






 












 







 

 


  






Posted by 영도나그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오. 정말 이렇게 보니 이제 곧 가을이네요. 풍경이 아름답습니다. 산행하시고 일상의 즐거움을 찾는 모습 보기 좋습니다.

    2020.09.17 19: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감사합니다..
      여전히 코로나가 기승을 부리고 있어도
      계절은 어김없이 이렇게 가을철로 접어
      드는것 같습니다..
      오늘도 편안하고 행복한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20.09.23 14:01 신고 [ ADDR : EDIT/ DEL ]
  3. 와 ,, 가을 가을 합니다~
    대추, 밤~ 풍경도 점점 물들 준비를 하네요~
    산길도 기와집들 풍경도 너무 좋네요~~
    산행 중 영양가 있는 간식도, 산행 후 밥상도 최고에요!!

    2020.09.18 05: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이날 찾아본 밀양 아리랑길에서는 정말
      가을이 성큼 우리곁에 다가와 있음을 실감
      할수 있었답니다..

      오늘도 편안한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20.09.23 14:03 신고 [ ADDR : EDIT/ DEL ]
  4. 밀양아리랑이 노래로 유명한데 밀양에 아리랑길이 있군요. 푸르른 숲과 고택을 거닐면 힐링이 되겠습니다.
    편안한 하루 보내시길 바랍니다.

    2020.09.18 06: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밀양아리랑의고장 밀양에는 이렇게 잘
      만들어진 아리랑 둘레길들이 있어 아름다움과
      함께 힐링의 명소가 되는것 같았답니다.
      오늘도 건강과 즐거움이 함께 하시길
      바랍니다..

      2020.09.23 14:04 신고 [ ADDR : EDIT/ DEL ]
  5. 밀양 추화산은 미지의 산인데
    산책하기 참 좋은 곳이네요.

    산도 좋지만 마지막 정식에 홀딱 반했습니다.
    특히 영양가만점의 밥이 끝내주네요,

    전형적인 가을날씨입니다.
    주말을 슬기롭게 보내세요.

    2020.09.18 07:1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러시군요..
      밀양에는 이렇게 잘 만들어진 밀양 아리랑길이
      3개구간으로 만들어져 있어 선택적으로
      트레킹 하기 좋게 되어 있더군요..
      역시 트레킹과 먹거리가 같이할수 있어
      더욱 즐거움을 배가 시키기도 하구요..
      오늘도 즐겁고 보람찬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20.09.23 14:07 신고 [ ADDR : EDIT/ DEL ]
  6. 아무 생각 없이 좀 저도 걸었으면 좋겠네요 좋은 하루 보내세요

    2020.09.18 08: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밀양 추화산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셨을 것 같습니다 ^^
    오늘은 뜨끈한 밥에 보글보글 찌개와 맛있는 식사를 하셨네요
    잘보고갑니다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2020.09.18 09: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우선 방문에 감사드리면서 님의 블로그에도
      자주 방문하겠습니다.
      항상 좋은 시간 보내시기 바랍니다..

      2020.09.23 14:09 신고 [ ADDR : EDIT/ DEL ]
  8. 퇴직하시고 자연을 벗삼아 이렇게 유람하는 것도 좋겠다는 생각이듭니다~ 부럽습니다^^

    2020.09.18 10: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와 ㅎㅎ 가을과 어울리는 곳이네요^^

    2020.09.18 10: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전국의 산들중에 의외로 산성이 많이 있군요.
    아직은 습하고 무더웠을 산행을 열심히 하시는 걸 보면 정말 대단하십니다^^

    2020.09.18 12: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우리나라는 외세의 침략때문에 곳곳에
      이렇게 산성을 쌓아 외침을 대비한 선조들의
      지혜가 돋보이는 곳들이기도 하구요..
      오늘도 건강하고 활기찬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20.09.23 14:17 신고 [ ADDR : EDIT/ DEL ]
  11. 덕분에 잘보고 갑니다. 다녀오고 싶어지는데요
    덕분에 힐링하는 것같아요

    2020.09.18 12: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밀양에 이런 산도 있었군요.
    구름이 예술입니다. 꽃무릇도 만나시고
    즐거운 걸음 되셨을 것 같습니다.
    즐거운 금요일 보내세요.^^

    2020.09.18 13:5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밀양에는 이렇게 잘 만들어진 아리랑길이
      잘 만들어져 있어 누구라도 편하게 트레킹
      할수 있는곳 이기도 하더군요..

      항상 건강하시고 행복한 시간 보내시기
      바랍니다..

      2020.09.23 14:19 신고 [ ADDR : EDIT/ DEL ]
  13. 불금 잘 보내시고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2020.09.18 15: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옛날 국경의 위급함을 알렸던 추화산
    봉수대가 잘 복원되어 있네요.^^
    주렁주렁 열려있는 대추가 탐스럽고, 보기 좋습니다. ㅎㅎ
    그리고 근처 한정식전문 음식점에서 드신 음식들도 맛있어 보입니다.
    즐거운 시간 보내세요!

    2020.09.18 16: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이번에 찾아본 밀양 아리랑길 2코스에서는
      추화 산성과 함께 잘 복원된 봉수대가
      또다른 아름다움을 보여주는것 같았답니다.
      역시 대추의 고장 밀양에서는 대추나무에
      주렁주렁 달려 있는 대추들과 함께 가을이
      다가와 있음을 실감할수 있기도 하구요.
      트레킹후에 먹어보는 한정식점의 돌솥밥
      은 즐거움을 배가 시켜주기도 하구요..

      2020.09.23 14:24 신고 [ ADDR : EDIT/ DEL ]
  15. 배롱나무꽃,대추,구름, 고택, 그 어느하나 멋지지 않은게 없네요

    2020.09.19 22: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정말 초가을에 만나는 트레킹 코스에서는
      가을의 정취를 듬뿍 느낄것 같았답니다..

      2020.09.23 14:25 신고 [ ADDR : EDIT/ DEL ]
  16. 아름답네요~^^

    2020.09.21 08: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전 이렇게 자연과 어우러진 고택만 보면 기분이 좋아집니다.^^

    2020.09.21 10: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역시 고풍스런 고택들과 어우러지는 자연은
      모든 사람들을 정감을 느끼게 하는것 같았답니다..

      2020.09.23 14:27 신고 [ ADDR : EDIT/ DEL ]
  18. 밀양 오랫만에 봅니다
    추화산 언제봐도 멋지네요
    좋은 시간 되셨을같아요

    2020.09.22 12: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밀양 아리랑길에서 만나는 추화산은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는곳 같았답니다..

      2020.09.23 14:28 신고 [ ADDR : EDIT/ DEL ]
  19. 숲속 오솔갈이 정겨워보이네요.

    2020.09.23 05: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코로나19가 우리 생활에 엄청난 위력을 보이네요.
    꾸준하게 활동하시는 모습이 부럽습니다.
    항상 건강하시고 멋진 가을날 되시기 바라겠습니다.

    2020.09.23 08: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아무리 코로나가 기승을 부리고 있어도 이렇게
      트레킹을 하면서 스트레스를 해소하는것도
      또다른 힐링의 시간이 되는것 같았답니다.

      2020.09.23 14:30 신고 [ ADDR : EDIT/ DEL ]
  21. 일단 트래킹이 너무 하고 싶은 곳이네요
    이런 곳을 걷는 것만으로 행복할 듯 합니다
    가셨을 때 덥지는 않으셨죠? 형님

    대추도 탐스럽고 고풍스러운 느낌의 건물들도 그렇고
    가보고 싶은 곳이 또 늘었습니다 ㅎㅎ

    2020.09.25 12: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이날 트레킹한 밀양의 추화산에서는 선선한
      가을 날씨 덕분에 산성과 함께 아름다운
      봉수대도 만날수 있었고 가을이 영글어 가는
      대추와 밤톨도 만날수 있어 정말 또다른
      힐링의 시간을 만들어 주는것 같았답니다..

      항상 건강하시고 행복한 시간 보내시기
      바랍니다..

      2020.09.25 16:30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