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2019. 2. 13. 14:16

지난주말에는 산악회 정기산행을 부산에서는 좀처럼 보기힘든 겨울철 눈꽃산행을 강원도 태백산의 장군봉으로 다녀왔다.


태백산은 강원도 태백시와 경북 봉화군에 걸쳐 있는 산으로 "태백산맥" 의 "모산(母山)" 이고, 정상에는 "장군봉(해발 1,567m)" 이 있으며, 정상부의 "만경사" 앞에는 "단종" 이 악령이 되었다 하여 단종의 넋을 기리는 "단종비각" 이 서있고, 2016년에는 태백산 도립공원으로 지정된곳이다.


이날 부산에서 관광버스편으로 오전 7시에 출발하여 4시간후인 11시에 유일사 주차장에 도착하여 유일사 매표소->유일사->장군봉->천재단->망경사->반재->당골 주차장 까지 약 4시간 30분에 걸쳐 산행을 하게 되었다.


이날은 추운날씨 였지만 맑은 날씨속에 바람도 거의 없는 날씨라 태백산의 눈꽃 장관을 보기위해 이곳 먼곳까지 찾아 왔으나. 그동안 눈이 내리지 않아 음달과 등산로에만 눈이 조금 남아있어 아쉬움이 많았으나, 다행히 하늘에서는 흰눈이 조금씩 내려주어 한결 마음의 위안을 받게 하는것 같았다..




이날 태백산의 명물 주목군락지에서는 한겨울에 만날수 있는 하얀눈을 뒤집어 쓰고 있는 주목들의 장관을 볼수 없어 한결 아쉬움을 남기게 하였다.



이날 산행출발지인 유일사 주차장에는 전국에서 관광버스 편으로 도착한 등산객들이 마치 시장통을 연상하리만큼 많은 사람들이 도착해 있었으며, 이곳에서 간단한 기념촬영을 한후에 태백산 장군봉으로 산행을 출발하게 되었다.



약간의 눈이 얼어 있는 등산로를 따라 한참을 올라가면, 계곡물은 꽁꽁얼어 있었고, 등산로도 눈이 얼어 있어 여기서 부터는 아이젠을 장착하고 산행을 해야 했다..



눈이 얼어붙어 있는 미끄러운 등산로를 조심조심 걸어 올라가면서도 모두가 즐거워 하는 표정들이었고, 중간중간에서는 이렇게 기념사진도 남기는 시간이 되었다.



이날 생각했던 눈꽃 산행은 아니지만 그래도 눈길 등산로에서 하얀눈을 밟으며, 뽀드득 뽀드득 아이젠에서 나는 소리는 겨울철 눈길 산행의 묘미를 즐기는것 같았다.



유일사 주차장에서 약 2km 지점에는 유일사 입구가 나오고, 이곳에서는 준비한 따뜻한 커피 한잔씩을 나누어 마시면서 잠시 쉬어가는 시간도 가질수 있었다...


더블클릭을 하시면 이미지를 수정할 수 있습니다


유일사 입구에서 잠시 휴식을 하고 나서 태백산의 장군봉으로 오르는 등산로는 본격적인 돌계단과 나무데크 계단이 시작되고 있어 제일 힘든 구간이 되는것 같았다..



내린 돌계단을 올라가면서도 힘은 들어도 모두가 즐거워 하며 산행하는 모습들이 눈산행의 또다른 매력인것 같았다.



눈쌓인 등산로를 따라 한참을 올라가면 태백산의 또다른 볼거리 주목 군락지가 나오고, 이곳에서는 겨울철 특수 방한 장비인 비닐천막에서 옹기종기 모여서 점심식사를 하고 있는 풍경들도 만날수 있었다..



태백산의 주목군락지에서는 흰눈이 내리고 있었고, 바람이 불지않는 눈밭에 자리를 잡고 이곳에서 점심식사를 하기로 했다.



이날은 태백산의 겨울산행의 최고의 볼거리 주목군락지에서의 흰눈에 덮혀있는 주목들의 아름다운 자태를 볼수 없어 아쉬움을 남기게 하였다.



이날 유일사 주차장에서 출발 2시간 만에 태백산의 정상부인 장군봉에 도착할수 있었고, 정상에는 "천왕단" 이 마련되어 있었으며, 이곳에서는 매년 개천절에 제사를 올린다고 한다.


태백산의 최고봉인 "장군봉(해발 1,567m)" 에 도착하여 산악회의 "정상식(頂上式)" 을 하는 시간도 가질수 있었으며. 수많은 등산객들 때문에 간신히 "장군봉 정상석" 앞에서 기념사진을 남가는 기간을 가질수 있었다..



"장군봉" 에서 정상식을 마치고 나서 "천제단" 으로 가는 등산로에는 몸을 가누기 힘든 세찬 눈보라가 휘몰아 치고 있었고, 간신히 "천제단" 에 도착할수 있었다..



하늘에 제사를 올린다는 "천제단" 의 "한배검" 표지석 앞에서 기념사진을 찍고나서, 바로 앞에 있는 "태백산 표지석" 앞에는 이곳에서 인증샷을 남기기 위한 많은 등산객들이 북새통을 이루고 있었고, 간신히 여기서도 기념사진을 찍을수 있었다.



"천제단" 에서 "만경사" 를 거쳐 "당골광장" 으로 하산하기로 하고, 내려가는 하산길에서는 세찬 눈보리가 만들어 내는 아름다운 "상고대" 를 이곳에서 처음으로 만날수 있었다..



천재단에서 눈쌓인 미끄러운 등산로를 따라 내려오면 "단종" 의 넋을 기리는 "단종비각" 을 만날수 있었고, 바로 앞에는 "만경사" 와 함께 우리나라 최고 높은곳에서 나오는 "태백산" 의 정기를 품고 있는 "용정" 에서 나오는 물 한바가지를 들이키는 시간도 가질수 있었다..



"망경사" 를 지나 평탄한 등산로를 따라 내려오면 조금전 내린 흰눈들이 대나무 잎에 소롯이 내려않아 있는 풍경들을 볼수 있었고, "반재 쉼터" 에 도착할수 있었다..



"반재쉼터" 에서 "당골" 로 하산하는 등산로는 급경사구간이 계속되고 있었으며, 전나무 숲길과 함께 태백산을 지키고 있다는 "장군바위" 도 만날수 있었다..



하산길에서는 계속해서 눈이 흩날리고 있었으며, 계곡물은 꽁꽁얼어 붙어 있었고, 이곳 태백산 에서도 "암괴류" 를 만날수 있었다..



"당골광장" 이 가까워 지는 지점에서는 쌓인 눈이 없어 "아이젠" 을 벗을수가 있었고, 독특한 복장을한 등산객도 만날수 있었으며, 우리 민족의 시조이신 "단군할아버지" 의 "영정" 을 모시고 있는 "단군성전" 에 도착하여 잠시 참배를 하는 시간도 가질수 있었다..



당골광장에 도착하면 지난달 18일부터 이달 3일까지 68만명이 다녀갔다는 올해 태백산 눈축제가 끝나고 나서 작품들의 해체작업이 한창 진행되고 있었으며, 아직도 남아있는 하얀눈 속에서 산행을 마친 등산객들이 기념사진 찍기에 여념이 없었다.



이날 유일사 주차장에서 출발하여 태백산의 정상인 장군봉(해발 1,567m) 을 올랐다 당골광장까지 약 4시간 30분의 "태백산 장군봉 눈꽃산행" 을 모두 마치고 나서, 장소를 옮겨 왕갈비탕과 소주 맥주를 같이 하면서 태백산 장군봉으로의 눈꽃 산행에 대한 정담을 나누면서 이날 산행의 마무리를 모두 마칠수 있었다..














Posted by 영도나그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와 힘든 눈꽃 산행을 마치고 먹는 갈비탕은
    정말 꿀맛일 것 같아요..!
    맛이 막 상상이 되네요ㅎㅎ

    2019.02.15 10:1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역시 힘든 산행을 하고 나서 먹는 음식들은
      무엇을 먹어도 꿀맛이랍니다..
      오늘도 건강하고 활기찬 주말이 되시기
      바랍니다.

      2019.02.15 16:19 신고 [ ADDR : EDIT/ DEL ]
  3. 저도 2년 전에 다녀왔었는데
    너무 좋았던 기억이 납니다.
    또 가고는 싶지만,, 그게 쉽지는 않네요^^;;
    즐거운 추억 가득 만들고 돌아오셨을 것 같습니다.

    2019.02.15 14: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이곳 태백산은 겨울 산행의 명소이지만
      부산에서 약 4시간 이상 걸리는곳이라
      쉽게 접근할수가 없는 곳이기도 하구요..
      역시 태백산의 눈꽃 산행은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명소중의 명소 같았답니다.
      오늘도 즐겁고 보람친 주말이 되시기
      바랍니다..

      2019.02.15 16:21 신고 [ ADDR : EDIT/ DEL ]
  4. 부산에서 태백산을 갈려면 밤잠을 안자고 다녀오신거 같은데요 ? ㅎㅎ
    저도 태백산에 한번 가본적이 있는데 유일사는 다들 안들러보고 올라가더라구요...ㅎ
    올해는 눈이 예년에 비히 많지 않아 다소 아쉬움이 많았겠습니다.
    비닐쉘터는 겨울산행의 필수품이죠 ? ㅎㅎ
    먼길 다녀오시느라 수고 많으셨습니다.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

    2019.02.15 17: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답글이 늦었습니다..
      모처럼 눈꽃산행을 위해 멀리 태백산 까지
      갔으나 눈으로 덮힌 주목군락지의 환상적인
      풍광들을 만날수 없어 약간은 실망했으나
      그래도 이날은 흰눈이 조금내려주어 잠시
      위안이 되기도 했답니다..

      항상 건강하고 즐거운 시간 보내시기
      바랍니다..

      2019.02.20 11:05 신고 [ ADDR : EDIT/ DEL ]
  5.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주말 잘 보내세요~

    2019.02.16 07: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태백산 장군봉에 다녀오셨군요. 저도 1월에 다녀왔습니다.
    편안한 하루 보내시길 바랍니다.

    2019.02.16 09: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군요..
      선연님의 1월 태백산 산행기 포스팅을
      덕분에 잘 보았답니다..
      오늘도 즐거운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19.02.20 11:06 신고 [ ADDR : EDIT/ DEL ]
  7. 태백산의 겨울은 언제봐도 아름다운 것 같네요^^

    2019.02.17 01: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역시 태백산의 겨울 풍경들은 최고의 겨울
      명소답게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는곳
      같았답니다..
      오늘도 활기넘치는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19.02.20 11:07 신고 [ ADDR : EDIT/ DEL ]
  8. 부산에서 쉽게 볼 수 없는 설산의 매력... 흠뻑 취하고 오셨습니다.

    2019.02.17 22: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부산에서는 좀처럼 보기 힘든 설경들을
      이곳에서는 볼수 있어 매년 전국에서
      많은 사람들이 찾고 있은 겨울철 명소가
      되는것 같았답니다..
      오늘도 보람찬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19.02.20 11:09 신고 [ ADDR : EDIT/ DEL ]
  9. 하누리

    태백산 장군봉은 아직도 겨울이네요
    수원은 봄같아요
    꽃샘 추위같은 주말이었습니다.
    등산을 한지가 오래되어 부럽습니다.
    많은 사진풍경에 눈이 즐겁네요 대장님
    주말밤 편한 쉼 하시고
    새로운 한주 활기차게 보내세요 ~^^

    2019.02.17 22:57 [ ADDR : EDIT/ DEL : REPLY ]
    • 답글이 늦었습니다... 하누리님!
      언제나 정감 넘치는 댓글에 감사드리면서
      비록 이날은 추운날씨였지만 그래도 색다른
      겨울 풍경에 흠뻑 빠져보는 귀한 시간이
      된것 같았답니다..
      올 한해도 건강하고 행복한 시간만 가득
      하시길 언제나 응원합니다..

      2019.02.20 11:12 신고 [ ADDR : EDIT/ DEL ]
  10. 하누리

    2019.02.17 22:57 [ ADDR : EDIT/ DEL : REPLY ]
  11. 정말 눈이안내린 태백산
    저도 몇년전에 눈구경하러 갔던적있는데 올핸정말 안내린거 같네요
    그래도 잘다녀오신거 갑습니다

    2019.02.18 00: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오랜만에 들리셨네요..
      모처럼 기대를 하고 떠난 태백산 눈꽃산행이
      기대에는 못미쳤지만 그래도 아름다운
      겨울 풍경들을 만날수 있었답니다..
      오늘도 활기차고 즐거운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19.02.20 11:14 신고 [ ADDR : EDIT/ DEL ]
  12. 상제님께 제사를 지내는 천제단, 제천단 문화가 그대로 살아있네요^^

    2019.02.18 10: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태백산 정상부에는 하느님에게 제사를
      올리는 천재단과 천왕단이 마련되어 있고,
      매년 이곳에서 제사를 올리고 있다고 하더군요..
      오늘도 활기찬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19.02.20 11:17 신고 [ ADDR : EDIT/ DEL ]

  13. 눈이없는 겨울에 눈꽃산행이라니 귀가 번쩍 띄입니다.
    일본잎깔나무(낙엽송)가 늘씬하게 자란 산행이 즐거웠겠군요



    출처: https://travelyoungdo.tistory.com/404 [여행 스케치]

    2019.02.19 07: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비록 흰눈으로 덮혀있는 주목들의 환상적인
      아름다움은 만날수 없었지만 그래도 오랜만에
      눈길을 밟으며 산행을 해보는 시간을 가질수
      있었답니다..
      오늘도 편안한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19.02.20 11:19 신고 [ ADDR : EDIT/ DEL ]
  14. 겨울 태백산 다녀오셨네요
    눈이 귀한 남쪽에선 눈 구경하러 가기도 하지만
    눈길에 미끄럽고 오르내리기 여간 힘들지 않았을것 같습니다..
    조심조심걸어도 엉덩방아를 찧기 마련이던데 힘드셨지요?
    태백산의 눈꽃 구경을 가만히 앉아서 합니다...
    수고 많으셨어요^^

    2019.02.19 16: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감사합니다..
      부산에서는 눈 산행을 좀처럼 해볼수 없어
      모처럼 떠난 태백산 눈꽃 산행이 당초
      기대와는 못 미쳤지만 그래도 눈길을
      걸어보는 귀한 시간이 된것 같았답니다.
      역시 눈길에는 정말 조심해서 걸어야 하고
      이날은 등산객들 중에 미끄러지는 사고를
      당하는 겨우도 목격했답니다.

      항상 건강 조심하시고 언제나행복이 가득한
      시간 보내시기 바랍니다.

      2019.02.20 11:27 신고 [ ADDR : EDIT/ DEL ]
  15. 태백산 다녀 오셨군요.
    그다지 눈은 많지않아 보입니다.
    비닐속에서 점심먹으셨군요....ㅎ
    저도 태백산 등산할때 그랬거든요.
    즐거운 추억이 될것 같습니다.
    수고 하셨습니다.

    2019.02.19 21: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역시 부산에서의 눈산행은 이곳 강원도
      태백산을 많이 찾는것 같았답니다.
      비록 기대와는 달리 많은 눈은 만날수
      없었지만 그래도 겨울산행의 묘미는
      즐길수 있었답니다.
      겨울 산행때의 비닐 천막은 이제는 필수품이
      된것 같기도 하구요..
      오늘도 건강하고 보람찬 하루가 되시기
      바라니다..

      2019.02.20 11:31 신고 [ ADDR : EDIT/ DEL ]
  16. 올해는 예전같이 많은눈이 내리지 않은것 같네요.
    아름다운 태백산 잘보고 갑니다.

    2019.02.19 22: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이날 태백산 산행때는 예년에 비해 많은
      눈은 만나지 못했지만 그래도 겨울철
      눈꽃 산행의 참멋은 즐길수 있었답니다..
      오늘도 좋은 시간 보내시기 바랍니다.

      2019.02.20 11:33 신고 [ ADDR : EDIT/ DEL ]
  17. 태백산과 이웃한 함백산에 갔다 왔는데 함백산에도 눈이 없더군요..

    2019.02.22 05: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방문에 감사드립니다..
      태백산과 인접한 함백산을 산행하고 오셨군요.
      올해는 특별히 눈이 적게 내려 예년의
      아름다운 설경들을 잘 보지 못하는것
      같습니다..
      오늘도 편안한 주말이 되시기 바랍니다.

      2019.02.22 12:19 신고 [ ADDR : EDIT/ DEL ]
  18. 눈꽃산행은 언제봐도 부럽습니다. 저도 진짜 가보고 싶어요ㅎㅎ잘 보고 갑니다.즐거운 주말 보내세요ㅎㅎ

    2019.02.23 17: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눈꽃산행은 언제나 멋진 것 같아요. 건강한 산행입니다. ^^

    2019.02.25 13:0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꽃은시들고봄은

    이명박근혜, 조중동 아웃

    2019.03.04 14:15 [ ADDR : EDIT/ DEL : REPLY ]
  21. 지난 겨울에 눈이 별로 내리지 않았는데 그래도 눈길 걸으셨네요.
    저도 수 년 전에 비슷한 코스를 걸은적이 있기에 더욱 현장감이 느껴지네요

    2019.03.26 11: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부산에서는 좀처럼 눈 구경 하기가 쉽지않아
      태백산으로 눈산행을 떠났지만 아쉽게도
      환상적인 설경은 만날수 없었지만 그래도
      등산로에 쌓인 눈들을 밟아 보았답니다.

      항상 즐겁고 보람찬 시간보내시기
      바랍니다.

      2019.03.26 17:45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