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2019. 9. 18. 15:30

지난 추석연휴에는 가족들과 함께 경주에 있는 우리나라 최대규모의 조선시대 동성마을로 이루어진 곳이고, "경주 손(孫) 씨" 와 "여강 이(李) 씨" 두 가문이 500년 넘게 집성촌을 이루고 있는 "양동마을" 을 다녀왔다.


이곳 경주의 "양동 마을" 은 1984년 12월에는 마을 전체가 국가지정 문화재로 지정된데 이어, 2010년 7월에는 "유네스코 세계문화 유산" 으로 등재된 곳이기도 했다.



"양동마을" 입구에서 보이는 "양동마를 전경" 과 함께 500년을 이자리를 지키고 있는 99칸 건물의 "향단(香壇)" 과 "경주 손씨" 의종가인 "서백당(書百堂)" 과 조선시대 성리학자인 "이언적 선생" 의 종가인 "무첨당(無添堂)" 의 위용..



이날 찾아본 경주의 "양동 마을" 입구에서 매표를 하고 나면, "양동초등학교" 가 나타나고, 학교 담장 너머로는 해바라기가 곱게 피어 있었고, 연휴를 맞아 많은 사람들이 가족들과 함께 이곳을 찾고 있었으며, 마침 이곳의 전문 해설사의 도움도 받을수도 있었다..



해설사를 따라 제일 먼저 들려본 곳은 "강학당(講學堂)" 으로 이곳은 여강이씨 문중의 서당으로 지족당 "이연상" 선생이 학생들을 가르친 곳이라 한다.



다음으로 들려본 "심수정(心水亭)" 은 국가민속 문화재로 지정된곳이고, 여강이씨문중의 정자로서, 문중들이 이곳에 모여서 시와 풍류를 즐기던 곳이라 한다.



"심수정" 안에는 누각이 한채 서 있는데 이곳 에서는 건너편 양동마을이 한눈에 보이고, 누각 옆에는 노거수 3거루가 심어져 있는 데 아마도 이것은 "3정승" 을 뜻하는것 같다는 해설사의 설명이었다...



"심수정" 을 둘러보나서 다시 장소를 옮겨 이번에는 "경주 손씨" 의 종가인 "서백당(書百堂)" 에 도착하여 "서백당" 에 얽힌 일화를 해설사로 부터 들을수 있었다...


원래 "서백당(書百堂)" 은 "서인백당(書忍百堂)" 이라고 하였는데 "백번을 참고 생각해서서 결정하라" 는 깊은뜻이 숨어 있는곳 이라 한다.



국가 민속 문화재로 지정된 "서백당(書百堂)" 은 "경주손씨" 의 큰종가 건물로 양민공의 아들 "손중돈" 선생과 외손인 "이언적" 선생이 이곳에서 태어난 곳이라 한다.


이곳  "서백당(書百堂)" 은 종가다운 건물규모와 함께 격식을 갖춘 건물로서 조선 전기의 옛 살림집 연구에 중요한 자료가 되고 있는곳이라 한다.



이곳 "서백당(書百堂)" 에는 수령이 500년이 넘는 노거수인 향나무 한그루가 서 있는 데 아마도 "서백당(書百堂)" 과 함께 이자리를 지키고 있는 수호수 같았다..



다음으로 들린곳은 넓다란 마당이 있는 "창은정사" 로, 이곳도 오래된 고택으로 창은은 이집을 지은 사람의 호이고, 정사는 마음을수양하고 학문을 딱는집이라 한다. 


경주 "양동마을" 에서는 약 400호의 가옥이 있는데 조가집과 기와집이 반반정도 된다고 하며, 해마다 가을에는 초가집에 동내사람들이 한데 모여 이엉올리기 행사가 진행되는 곳이라 한다..



"창은 정사" 를 지나오면 이번에는 양동마을에 있는 3곳의 서당중 한곳인 "무첨당 이이윤" 을 기리고 본받기 위해서 유림에서 건립하였다는 "경산서당" 을 만날수 있었고, "이이윤" 은 "이언적" 의 장손이며, "경산(景山)" 이란 오랜세월동안 기린다는 뜻이라 한다.



다음으로 들린곳은 좀처럼 보기힘든 하얀 "배롱나무꽃" 이 피어있고 붉게 익어가는 "석류" 가 반기고 있는 조선중기 성리학자인 "이언적" 선생의 생가인 "무첨당(無添堂)" 에 도착할수 있었다..


 "무첨당(無添堂)" 은 조선 중기에 세운 건물로 주택의 사랑채 역할을 하던곳으로 이곳에서 손님접대, 쉼터등 다양한 용도로 사용된 건물이라 한다.



"무첨당" 을 둘러보고 나서 하얀 배롱나무꽃들이 피어 있는 언덕배기를 올라서면, 풍성한 가을임을 알리는 "알밤" 이 익어가는 풍경들도 만날수 있었고, "설창산" 동남쪽에 자리하고 있는 "영귀정" 에 도착할수 있었다.


"영귀정" 의 입구대문에는 "이호문(二呼門)" 이라는 편액이 걸려 있는데 "두번 불러야 문이 열린다" 는 뜻이라 하고, 이곳은 조선 "중종" "명종" 때를 대표하는 성리학자인 화재 "이언적" 선생이 거주하던 곳이라 한다.



다시 마을 입구로 내려오면 보물제 412호로 지정된 99칸의 정통적인 한옥인 "향단(香壇)" 에 도착했으나 건물소유자의 사정으로 대문이 잠겨 있어 안에는 들어가지 못하고 멀리서만 볼수 있었다..



마지막으로 들린곳은 "양동마을" 입구에 아름드리 은행나무가 서 있는 "관가정(觀稼亭)" 에 도착했으나 이곳도 수리중이라 아쉽게도 안에는 들어가지 못하고 사진으로만 만나볼수 있었다..


보물 제 442호로 지정된 이곳 "관가정(觀稼亭)" 은 조선 성종과 중종때 명신이자 청백리로 널리 알려진 "우재 손중돈" 의 옛집으로 이곳에서는 "형산강" 과 경주 벌판을 한눈에 볼수 있는 경관이 일품이라고 한다.



추석 연휴를 맞아 가족들과 모처럼 찾아본 "경주 양동마을" 을 둘러보고 내려오는 골목길 담장에서는 결실의 계절임을 알리는 호박이 여물고 있었고, 해바라기꽃들도 피어 있어 짙어가는 가을임을 실감할수 있었다..


이날 찾아본 "경주 양동마을" 은 "경주손씨" 와 "여강이씨" 의 양대가문이 500년동안 대를 이어 이곳에서 현재까지 살고 있는 우리나라 대표적인 전통마을로서 400여호의 전통가옥들이 "초가집" 과 "기와집" 이 골고루 분포되어 있는것도 이곳의 독특한 마을형태 라 한다... 




 





 



 




 





 




 








 

Posted by 영도나그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유네스코에 지정되어있고 관리도 잘되어있는곳이네요.ㅋ 양동마을 경주가면 한번가봐야겠네요.ㅋ 맨날 가던곳만가서요.ㅋ

    2019.09.19 13: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경주의 양동 마을은 경주 시가지에서 조금
      떨어진 곳에 위치해 있는곳이라 잘 가보지
      못하는 곳이지만 정말 가족들과 함께 가볼만한
      곳이기도 하답니다..

      오늘도 편안하고 즐거운 주말이 되시기
      바랍니다..

      2019.09.20 14:17 신고 [ ADDR : EDIT/ DEL ]
  3. 경주 깊숙한 곳에 숨이있는 정말 예쁜 마을이죠.
    굉장히 오래 전에 다녀온 곳인데도 아직도 기억에 선명하게 남아있는 곳입니다.
    또 다시 가보고 싶은 곳이기도 하구요^^

    2019.09.19 16: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경주 양동마을은 독특한 마을 형태를 간직하고
      있는 곳이고 더군다나 양대 가문이 500년동안
      지금도 대를 이어 살고 있다는 사실이 더욱
      신기하기도 한 곳이기도 하더군요..

      항상 행복하고 보람찬 시간이 되시기
      바랍니다..

      2019.09.20 14:20 신고 [ ADDR : EDIT/ DEL ]
  4. 좋은 곳 소개시켜 주셔서 감사합니다~ ^^

    2019.09.19 17: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한국의 미가 느껴지는 아름다운 곳이네요.
    몇년전 여기 가려다가 갑자기 일이 생겨서 못 갔는데
    안타깝네요 ㅠㅠ

    2019.09.19 17: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이곳은 500년동안 우리의 문화유산들을 고스란히
      간직하고 있는 유서깊은 독특한 마을로서
      가족끼리 연인끼리 정말 한번쯤 들려보면
      오랜 기억으로 남을곳 같았답니다..

      오늘도 건강하고 보람찬 주말이 되시기
      바랍니다..

      2019.09.20 14:22 신고 [ ADDR : EDIT/ DEL ]
  6. 오늘 하루도 마무리 잘 하세요~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2019.09.19 19: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감사합니다..

      항상 좋은 시간 만들어 가시기 바라면서
      활기찬 주말이 되시기 바랍니다..

      2019.09.20 14:24 신고 [ ADDR : EDIT/ DEL ]
  7. 캬... 멋진 풍경입니다. 흙을 밝으면서 걷는 것이 부럽습니다. 잘 보고 갑니다.

    2019.09.19 20: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정말 경주는 언제봐도 좋네요ㅠ ㅠ..!!

    2019.09.20 00: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천년의 역사를 가지고 있는 경주는 어딜가도
      볼거리 즐길거리 먹거리들이 풍성한 곳이고
      특히 이곳 양동 마을은 500년의 세월동안
      양대 가문이 지금도 같이 생활하고 있다는것이
      정말 신기하게 느껴지는 곳이기도 하더군요..

      오늘도 편안하고 건강한 주말이 되시기
      바랍니다..

      2019.09.20 14:26 신고 [ ADDR : EDIT/ DEL ]
  9. 전에 울산에 근무하면서도 여기를 못 가본게 이젠 조금 후회가 되네요.

    2019.09.20 05: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군요..

      정작 가까운 곳에 있는곳을 잘 가보지 못하는
      것이 현실이기도 하구요..ㅎㅎㅎ

      오늘도 보람차고 활기찬 주말을 잘 보내시기
      바랍니다..

      2019.09.20 14:28 신고 [ ADDR : EDIT/ DEL ]
  10. 우리나라 최대 규모의 조선시대 동성마을이군요.
    실제로 가보면 조선시대로 돌아가보는 느낌일 것 같습니다.
    편안한 하루보내세요.

    2019.09.20 06: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이곳 경주의 양동마을은 우리 나라 유일의
      양대 가문이 500년의 세월속에서도 지금도
      이렇게 대를 이어 살고 있다는 사실이 정말
      특이하고 신비스러움을 느끼게 하는곳 같았답니다.

      항상 좋은 시간 많이 만들어 가시기 바라면서
      오늘도 즐겁고 보람찬 시간 되시기 바랍니다.

      2019.09.20 14:31 신고 [ ADDR : EDIT/ DEL ]
  11. 양동마을 초가집과 기왓집이 조화롭습니다.
    500년 된 향나무도 마을의 역사를 대변하는 것만 같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찾는 명소인것 같습니다.
    양동마을 아직 못가봤는데 꼭 한 번 가봐야겠습니다.
    잘 보고 갑니다.

    2019.09.20 20: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경주 양동마을은 500년의 세월동안 두 가문이
      지금까지도 이렇게 대를이어 살고 있다는것이
      정말 신기하고 아름다운 풍경 같았답니다.
      오늘도 건강하고 즐거운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19.09.25 11:19 신고 [ ADDR : EDIT/ DEL ]
  12. 추석 잘 쇠셨는지요.
    올 봄에 신경주역 문화재 전시관에서 해설하시는 분이 양동마을을 꼭 가 보라고 추천하시더군요.
    규모가 엄청하네요.
    님 덕분에 구경 잘했습니다.
    꼭 가 보아야 겠습니다.
    항상 건강하시구요.

    2019.09.21 09:0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감사합니다..
      역시 경주에서도 잘 가보지 못하는 양동마을은
      500년의 역사를 지닌 양반가옥들의
      집성촌을 보고 느낄수 있는 의미있는곳
      같았답니다.
      항상 건강하고 좋은 시간 많이 만들어
      가시길 바랍니다..

      2019.09.25 11:21 신고 [ ADDR : EDIT/ DEL ]
  13. 영도나그네님 안녕하세요.

    양동마을 소개시켜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서백당 500년이 넘는 노거수인 향나무가 눈에 쏙 들어오네요.

    나드링 하기 좋은 가을에 아이들과 함께 여행을 계획해 보아야 겠습니다.

    행복한 일요일 되세요.

    2019.09.22 17: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경주 양동 마을은 양대 가문이500년의 세월속에서도
      지금도 이렇게 대를 이어 살고 있는 신기하고
      독특한 마을이고 역시 서백당 에서 만난
      500년의 노거수 향나무는 이곳 역사를 대변
      해 주는것 같았답니다..
      오늘도 편안하고 즐거운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19.09.25 11:23 신고 [ ADDR : EDIT/ DEL ]
  14. 저희는 그냥 발길 닿는 대로 둘러봤는데 해설사 분도 계셨네요. ㅠㅠ

    2019.09.23 11: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아하!
      그러셨군요..
      역시 어딜가더라도 전문해설사의 설명을
      들어면 새로운 사실도 알게 되는것 같았답니다.
      오늘도 편안한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19.09.25 11:24 신고 [ ADDR : EDIT/ DEL ]
  15. 오랜만에 다시보는 양동마을 풍경이 새롭게 보입니다.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되었을 때, 방문했었는데 기억이 가물거려서...
    나그네님 포스팅에 옛 기억을 조금 떠올려보지만, 시원치 않습니다.
    기회되면 다시 한 번 방문해야겠네요.
    덕분에 잠시라도 즐거운 회상에 잠겼었습니다. ^^

    2019.09.23 13: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오래전 이곳 양동마을을 다녀 오셨군요..

      이번에는 이곳의 전문 해설사의 설명을
      들어가면서 이곳을 둘러보게 되었고,
      평소 잘 알지 못하는 내용들도 알수 있었답니다.

      역시500년의 역사가 있는 이곳 양동마을은
      양 가문이 지금도 이렇게 사이좋게 살고
      있다는것이 신기하기도 하구요..

      오늘도 활기차고 건강한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19.09.25 11:27 신고 [ ADDR : EDIT/ DEL ]
  16. 경주에는 정말 갈 곳이 너무 많은 것 같아요.
    그렇기에 여행하는 입장에서는 더 없이 좋은 곳이기도 하네요^^
    잘보고 갑니당!

    2019.09.23 14: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경주에는 신라 천년의 역사가 숨어 있는곳
      이지만 이렇게 500년의 역사를 가지고 있는
      이곳 양동마을도 있어 정말 볼거리 즐길거리가
      많은곳 이기도 하더군요..
      오늘도 편안한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19.09.25 11:32 신고 [ ADDR : EDIT/ DEL ]
  17. 유명한 곳인데 아직 못 가봤네요. 건물들을 보니 옛것의 느낌이 물씬 묻어있는 듯 싶습니다..

    2019.09.23 23: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경주 양동마을은 독특한 마을 형태와 함께
      500년을 이어오고 있는 우리나라 대표적인
      전통마을 이기도 하답니다..
      오늘도 보람차고 건강한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19.09.25 11:34 신고 [ ADDR : EDIT/ DEL ]
  18. 마을 전체가 문화재로 지정될 만큼 가치가 있는 곳이군요~
    조선시대 건축물들이 잘 보존되어 있어서 더욱 소중한 것 같아요

    2019.09.24 09: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이곳 양동마을은 500년의 세월동안에도
      변함없이 그당시의 건축물들과 함께 노거수들도
      자리를 함께 하고 있는 곳 이기도 하더군요..
      오늘도 건강하고 즐거운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19.09.25 11:36 신고 [ ADDR : EDIT/ DEL ]
  19. 마을 전체가 유네스코 세계 문화유산으로 지정된 역사가 고스란히 녹아 숨쉬고 있는 동네군요. 밤이 익고 꽃들이 활짝 핀 모습과 기와 초가 지붕의 집들의 모습에서 고풍스럽고 아름다운 경관을 느낄 수 있네요.

    2019.09.25 10: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이곳 양동마을은 마을전체가 유네스코 세계유산에
      등재될수 있을 정도의 문화적 가치가 있는곳
      이고, 특히 500년동안 양대 가문이 지금도 이렇게
      대를 이어 살고 있는 대표적인 전통마을
      이기도 하구요..

      오늘도 행복한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19.09.25 11:38 신고 [ ADDR : EDIT/ DEL ]
  20. 양동 마을이 문화재로서 손색이 없이 옛 모습 그대로 잘 간직 되어 있어 아이들과 역사 여행으로 너무 좋을 것 같으네요~

    2019.09.26 19: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답글이 늦었습니다..

      그렇습니다..
      이곳은 정말 가족들과 함께 들려보면
      또다른 정겨움과 아름다움을 보고
      즐길수 있는곳 같았답니다.

      좋은 시간 보내시기 바랍니다..

      2019.10.04 11:57 신고 [ ADDR : EDIT/ DEL ]
  21. 경주 양동마을에 다녀오셧군요?
    세계 문화 유산이 된 마을이라 그런지 관리가 잘 되어 깨끗해보입니다^^ 저도 다음에 기회가 되면 꼭 한번 들려야겠습니다.

    2019.09.29 02: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답글이 늦었습니다..

      이곳 경주 양동 마을은 500년의 세월동안
      양가 집안들이 이렇게 대대로 이곳을
      지키고 있다는것이 정말 신기한곳 같았답니다.

      기회가 되시면 한번 들려 보시길 바랍니다.

      2019.10.04 11:59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