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2020. 5. 6. 15:00

이번 연휴에는 지인들과 함께 봄철에는 "이팝나무" 의 화려함과 어우리지는 수면의 반영을 보고 즐길수 있다는 밀양의 "위양지(位良池)" 를 다녀왔다.


그러나 이날 만난 밀양의 "위양지(位良池)" 의 "이팝나무" 는 아직도 만개가 되지 않고 지금막 조금씩 꽃을 피우기 시작하고 있어 정말 아쉬움을 남기게 했지만, 그래도 "위양지(位良池)" 둘레길의 아름다움은 예나 지금이나 그대로인 것 같았다..



밀양 "위양지(位良池)" 에는 5개의 섬이 있고, 그중 한곳인 "완재정(宛在亭)" 에 피어 있는 "이팝나무" 의 화려한 아름다움을 보고 즐길수 있는 곳이지만, 이날은 지금막 피고 있는 연녹색의 아름다움만 볼수 있었다... 



이날 도착한 밀양의 "위양지(位良池)" 에는 연휴를 맞아 이미 수많은 차량들이 길가에 빽빽히 주차를 하고 있었으며, 입구에는 시원하게 펼쳐지고 있는 "청보리 밭" 의 또다른 아름다움도 만날수 있었다...



밀양 "위양지(位良池)" 입구에는 "위양지(位良池)" 안내판이 서 있고, 입구에서는 "밀양 시청" 직원들이 나와 밀양 안내 책자와 일회용 손소독제를 나누어주고 있었으며, 바로 앞에는 "완재정" 으로 들어가는 돌다리가 있어 우선 이곳 "완재정" 을 들러보기로 했다..



돌다리를 건너면 마치 "비밀의 화원" 으로 들어가는 것 처럼 느껴지는 숲길을 지나면 1900년경에 조성된 "안동권씨" 의 "재실" 인 "완재정(宛在亭)" 의 또다른 아름다움을 만날수 있었다..



"완재정(宛在亭)" 안에서는 이제막 피기 시작하는 "아팝나무" 를 볼수 있었고, "완재정" 에 있는 남쪽문을 통해 보면 "위양지" 건너편의 왕버들과 수양버들이 어우러진 둑방길이 한눈에 보인다..



"완재정(宛在亭)" 을 둘러보고 나오는 돌다리 에서는 봄철을 맞이 이곳에 살고 있는 "자라" 들이 사랑을 나누고 있는 또다른 풍경들도 만날수 있었다..



"완재정(宛在亭)" 을 둘러보고 나오면 울창한 "왕버드나무" 와 "수양버드나무", "소나무" 가 울창한 숲길로 이어지는 둘레길이 나오고,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안전거리 지키기 현수막이 눈길을 끌게하고 있었다...



울창한 숲길이 이어지는 위양지 둘레길에서는 아담한 "정자" 도 만들어져 있어 쉼터 역할을 하고 있었으며, "위양지" 저수지 안에는소나무 꽃가루가 뒤덮고 있었다...



이날은 연휴를 맞아 가족단위의 나들이객 들이 이곳을 많이 찾고 있었으며, 울창한 숲길 옆의 "위양지" 연못가에서는 자리를 펴고, 잠시 휴식을 들기는 가족들의 정겨운 풍경들도 만날수 있었다...


 


아름드리 왕버들과 수양버들, 그리고 소나무가 울창한 이곳 "위양지" 의 둘레길에서는 "완재정" 을 한눈에 볼수 있는 "포토존" 도 만들어져 있었고, "이팝나무 꽃" 이 만개했을때는 아래와 같은 풍경을 만날수 있는 곳 이기도 하다..



연녹색으로 물든 이곳 밀양의 "위양지" 둘레길에서는 건너편의 "완재정" 과 함께 수면위로 반영되는 또다른 아름다움을 보고 즐기면서 시간 가는줄 모르고 트레킹을 할수 있는곳 이기도 했다..



이곳 밀양의 "위양지" 둘레길 에서는 아름드리 왕 버드나무가 만들어 내는 정말 환상적인 "수채화" 를 보는듯한 아름다움을 보고 즐길수 있기도 했다..



울창한 숲길로 이어지는 "위양지" 둘레길에는 "황톳길" 도 잘 만들어져 있어, 정말 편하기 쉽게 걸을수 있는 곳이고, 중간쯤에는 아름다운 정자도 만들어져 있어 이곳에서 잠시 휴식을 하면서 준비한 사과를 먹는 시간도 가질수 있었다..



위양지 둘레길의 정자에서 잠시 휴식을 하고 다시 입구쪽으로 가는 둘레길에서는 노거수 왕버드나무들의 고목들이 만들어 내는 환상적인 수채화 같은 풍경들을 만날수도 있었다..



이곳 밀양 위양지에는 5개의 섬이 만들어져 있고, 작은 섬안에는 이렇게 다양한 수종들이 심어져 있어 싱그럽고 아름다운 봄풍경들을 보고 즐길수도 있었다..



밀양 "위양지" 둘레길을 돌아나오는 트레킹길 에서는 저만치 "완재정" 의 또다른 아름다움도 볼수 있었고, 수많은 세월동안 이곳을 지키고 서있는 왕버드 나무들의 세월의 흔적들도 보고 느낄수 있었다...



"완재정" 이 바로 보이는 "위양지" 둘레길 입구에는 아름드리 왕버들이 못 안에 가지를 늘어뜨리고 있었고, 장난기 어린 사람들은 이곳 왕버드 나무에 올라가 인증샷을 남기기도 했다..



이날 지인들과 함께 찾아본 밀양 "위양지" 는 전국의 사진작가와 동호인들이 즐겨 찾는 밀양의 숨은 명소이고, 밀양 8경에 들어가는 곳으로 매년 봄이면 저수지 둘레에 "이팝나무" 들이 하얀 쌀밥과 같은 아름다운 꽃들을 흐드러지게 피면서 많은 관광객들을 불러 모으고 있는 곳이기도 한다.


이곳 밀양의 "위양지" 는 "양민(良民)" 을 위한다는 뜻이 담겨있는 "못" 이고, 옛날에는 약 2km 에 이르는 큰 저수지로 수많은 전답에 물을 대었다고 하나, 지금은 그 규모가 축소되었다고 한다.



이날 밀양의 "위양지" 둘레길 트레킹을 지인들과 함께 모두 마치고 나서, 근처 이름난 맛집으로 유명하고 다양한 작품들과 정원이 아름다운 음식점으로 자리를 옮겼다...



자리를 옮긴 음식점에서는 이곳의 별미 "동동주" 를 함께 나누어 마시며, "오리탕" 으로 식사릏 하면서 이날 찾아본 밀양 "위양지" 의 "이팝나무" 가 만들어 내는 환상적인 아름다움을 비록 보지는 못했지만 , 그래도 또다른 아름다운 봄풍경에 대한 정담을 나누면서 이날 하루를 아름답고 즐겁게 마무리 할수 있었다...



 














 















 




 



 





Posted by 영도나그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저수지의 둘레길이
    싱그러운 초록으로 가득하여 좋네요
    잘 보고 갑니다.. ^^

    2020.05.08 07: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이날 둘러본 밀양 위양지 둘레길은 정말
      연녹색으로 물든 초여름의 풍경들을 보는듯한
      싱그러운 시간을 보낼수 있었답니다..

      오늘도 편안하고 보람찬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20.05.08 16:15 신고 [ ADDR : EDIT/ DEL ]
  3. 위양지 처음 보는데 한국에 이런 엄청난 곳이 있었다니 놀랍습니다~
    기회가 되면 꼭 방문하고 싶네요^^

    2020.05.08 07: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밀양의 위양지는 밀양 8경에 들어가는
      아름다운 곳이고 특히 봄철에는 하얀
      이팝나무꽃들이 만개하여 저수지와 함께
      어우러 지는 멋진 풍광을 볼수 있는곳
      이기도 하답니다..

      오늘도 보람차고 활기찬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20.05.08 16:17 신고 [ ADDR : EDIT/ DEL ]
  4.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오늘 하루도 즐거운 하루 시작 하세요~

    2020.05.08 07: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밀양 위양지 모르고 있었습니다.
    입이 쩍 벌어지도록 멋진 연못이네요.
    완재정도 그렇고요.
    밀양 가면 꼭 찾아가야겠습니다.

    2020.05.08 09:31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이곳 밀양의 위양지는 밀양의 숨어 있는
      명소이고 위양지 안에 있는 완재정과 함께
      하얀 이팝나무 꽃들의 현란한 아름다움을
      볼수 있는곳 이기도 하답니다.

      항상 보람차고 즐거운 시간이 되시기
      바랍니다..

      2020.05.08 16:19 신고 [ ADDR : EDIT/ DEL ]
  6. 산등성이가 수면에 비추인 모습이 절경입니다!
    완재정 사진도 정말 예술이 따로 없습니다!ㅎㅎ
    한편의 그림과 같네요 :)
    아름다운 풍경을 눈에 담으며 먹는 사과가 꿀보다 달았을 것 같습니다!ㅎㅎ

    2020.05.08 11: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이곳 위양지는 완재정과 함께 하얀 이팝나무꽃과
      산등성이가 어우러져 저수지에 반영되는 풍경이
      압권 이랍니다..

      오늘도 활기차고 편안한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20.05.08 16:22 신고 [ ADDR : EDIT/ DEL ]
  7. 녹음이 짙어지는게 여름이 다가오는 걸 확연히 느낄 수 있게 해주네요. 저수지 위에 작은 배 뛰어 놀았으면 좋겠다는 상상을 해봅니다^^
    주말 즐겁게 보내세요~

    2020.05.08 11: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아이쿠!
      그러시군요..

      정말 위양지 안에 배를 타고 갈수만 있다면
      신선이 따로 없을것 같구요..ㅎㅎㅎ

      오늘도 즐겁고 보람찬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20.05.08 16:23 신고 [ ADDR : EDIT/ DEL ]
  8. 송화가루에 차가 더러워지지만
    오늘 날씨는 너무 좋네요~
    좋은 글 잘보고
    야무지게 다녀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

    2020.05.08 12: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비록 이날도 위양지에는 많은 송화가루가
      저수지에 물감을 풀어놓은듯한 풍경들도
      볼수 있었지만 그래도 싱그러운 녹색풍경들이
      또다른 즐거움을 안겨주는것 같았답니다.

      오늘도 편안하고 행복한 시간이 되시기
      바랍니다..

      2020.05.08 16:25 신고 [ ADDR : EDIT/ DEL ]
  9. 밀양 아름다운 곳이네요. 왠지 저곳에 가있으면 공기가 좋아서 건강이 좋아질 것 같습니다.
    맛있는 파전도 먹음직 스러워보이네요.
    이런곳이 있네요.
    저도 나중에 한번 방문해 보면 좋을 것 같은데요?

    2020.05.08 18: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이곳 밀양의 위양지에는봄철 이팝나무꽃이
      아름다운 곳이고 싱그럽고 맑고깨끗한 공기들을
      맘껏 들여마실수 있는곳 이기도 하답니다.

      오늘도 활기넘치는 한주를 시작 하시기
      바랍니다..

      2020.05.11 14:41 신고 [ ADDR : EDIT/ DEL ]
  10. 밀양 위양지 다녀오셧네요
    이팝꽃이 필때면 사랑 많이 받는 곳이죠...
    진사님들도 많이 찾는 곳이고요
    만개가 조금 늦은가 봅니다..
    활찍 피면 하얀 눈이 내린것 같을텐데~~
    주위 풍경도 꽃 못지 않게 아름다워요~~

    2020.05.08 19: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이날 들려본 밀양 위양지의이팝나무꽃들이
      막 피기 시작하여 만개시의 화려한 아름다움을
      보지 못하여 못내 아쉬웠답니다..
      그래도 위양지를 들러싸고 있는 왕버드나무와
      솔숲에서 나오는 싱그러움을 즐길수 있었
      답니다..

      오늘도 건강하고 편안한 한주를 시작 하시기
      바랍니다..

      2020.05.11 14:44 신고 [ ADDR : EDIT/ DEL ]
  11. 풍경이 너무 멋져요^^
    밀양은 안가봤는데
    한번 가보고 싶네요~

    2020.05.08 19: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이곳 밀양의 위양지는 저수지와 함께 저수지에
      반얃되는 또다른 아름다움을 보고 즐길수
      있는곳 이기도 하답니다..

      오늘도 편안한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20.05.11 14:46 신고 [ ADDR : EDIT/ DEL ]
  12. 차들이 많은 걸 보니 좋긴 좋은데인가 봐요.

    2020.05.09 07: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역시 이곳 밀양 위양지는 봄철에만 만날수
      있는 이팝나무꽃들이 만들어 내는 정말
      멋진 풍광들을 볼수 있는 밀양의 명소
      이기도 하답니다.

      오늘도 건강하고 즐거운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20.05.11 14:48 신고 [ ADDR : EDIT/ DEL ]
  13. 밀양 위양지 언제 가도 아름다운 곳이죠.
    공감 꾹 누르고 다녀갑니다.
    즐거운 주말되세요.

    2020.05.09 16: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이곳 밀양의 위양지는 봄철 뿐만 아니라
      사계절 언제 들려도 저수지와 함께 어우러지는
      멋진 반영을 볼수 있는곳 이기도 하구요..

      오늘도 활기차고 보람찬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20.05.11 14:49 신고 [ ADDR : EDIT/ DEL ]
  14. 아름다운 곳이지요. 몇번을 가도 좋더라구요^^

    2020.05.10 08:1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렿습니다..
      역시 이곳 밀양의 위양지는 가본사람들 만이
      보고 즐길수 있는 정말 아름다운 풍광을
      자랑하고 있는곳 이기도 하구요..

      오늘도 건강하고 행복한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20.05.11 14:51 신고 [ ADDR : EDIT/ DEL ]
  15. 이팝나무꽃이 덜 피어서 아쉬우셨겠습니다.
    꽃이 없더라도 위양지 아름다움을 숨길 수 없겠더군요.
    위양지와 주변 자연의 조화로움이 아름다운 곳입니다.

    2020.05.10 17: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이날은 조금 일찍 이곳을 찾는 바람에 이팝나무꽃들의
      화려한 아름다움을 만나지 못해 정말 아쉬움을
      남기게 하였답니다..
      그래도 위양지를 둘레싸고 있는 아름드리
      왕버들과 소나무 숲길이 만들어 내는 또다른
      풍경들을 보고 즐길수 있었답니다..

      오늘도 보람차고 건강한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20.05.11 14:53 신고 [ ADDR : EDIT/ DEL ]
  16. 오늘도 좋은 포스팅 잘보구 갑니당ㅎㅎ

    2020.05.11 11:5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여기서 산이 아닌 곳을 보는 것이 쉽지 않은데 이렇게 위양지의 풍경을 보니 조금 생소하기도 합니다. ^^

    2020.05.11 18: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이곳 밀양의 위양지는 통일신라때부터 농사용
      으로 만든 저수지가 지금은 이렇게 아름드리
      왕버드 나무들이 저수지 주위를 둘러싸고 있어
      멋진 풍광을 보여주는곳 이기도 하답니다..

      오늘도 건강하고 편안한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20.05.13 15:07 신고 [ ADDR : EDIT/ DEL ]
  18. 좋은 포스팅 감사합니다. ^^

    2020.05.12 19: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위양지에 있기만 해도 힐링이 되겠습니다. 너무 멋진 풍경이네요.
    행복한 하루 보내시길 바랍니다.

    2020.05.13 06: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이곳 밀양의 위양지에서는 정말 보고 있는것
      만으로도 힐릴이 될것 같은 멋진곳 이기도
      하답니다..

      오늘도 건강한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20.05.13 15:08 신고 [ ADDR : EDIT/ DEL ]
  20. 위양지관광농원

    이팝꽃으로 알려진 위양지 방문과 이렇듯 상세한 소개
    고맙습니다()
    여름엔 시원한 숲과 그늘이 심신의 안식처로 좋고
    가을 10월 중순~11월 말까지는 울긋불긋 형셩색색의 단풍이
    수면을 온통 벌겋게 달아오르게 해
    전국에서 작가닙들의 발길이 가장 많이 이어지는 시기입니다.
    또 초겨울의 아침엔 솟음치는 물안개가 일출의 햇살 받으며
    금빛 장관을 연출하는 용오름이 숨을 멈추게 합니다.
    사계절 아름다운 위양지,
    눈이라도 내리는 날은 말로 표현할 수 없는 무아지경으로 빠지게 됩니다.
    좋은 날 또 오시는 기회가 닿으시길 바랍니다()

    2020.05.13 12:20 [ ADDR : EDIT/ DEL : REPLY ]
    • 아이쿠!
      너무 과찬의 말씀을 해주시는 군요..
      밀양 위양지 근처에서 관광농원를 운영
      하고 계시는 군요..
      다음에 그곳을 들리는 기회가 되면 한번
      들려 보도록 하겠습니다..

      2020.05.13 15:12 신고 [ ADDR : EDIT/ DEL ]
  21. 화보처럼 멋진 풍경이 아름답습니다.
    덕분에 눈이 호강하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기분좋은 휴일 되세요.

    2020.06.14 10: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답글이 늦었습니다..

      항상 좋은말씀에 감사드리면서 행복한 시간
      보내시기 바랍니다..

      2020.06.19 16:53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