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2020. 8. 26. 13:30

지난 주말에는 또다시 코로나19 사태로 거리두기 2단계가 시행되고 있는 때라 멀리는 갈수 없어 필자의 뒷산인 영도 봉래산으르 나홀로 산행을 다녀왔다.


이날은 모두가 외출을 삼가하고 집안에 있어달라는 정부의 권고에 따라 역시 등산로에도 사람들의 모습이 거의 보이질 않아 정말 편안하게 나홀로 봉래산 산행을 즐길수가 있었다..




영도 봉래산 정상에 올라서면 부산항 대교와 함께, 국제여객터미널, 남항대교와 부산공동 어시장, 자갈치 시장과 부산의 상징 용두산 타워가 한눈에 보인다..



이날 봉래산 산행은 봉래산 둘레길을 따라가다 자봉으로 오르는 갈림길 에서, 자봉쪽 오르막길로 코스를 잡았고, 정말 이날은 등산로에는 아무도 등산로를 다니지 않는 한적한 산행길이 된것 같았다..



봉래산의 자봉으로 오르는 가파른 등산로에서는 울창한 편백숲길이 나오고 마침 편백나무에서 나오는 진한  피톤치드향을 맡아볼수 있어 상쾌함을 느끼면서 산행을 할수 있었다....



편백나무 숲길을 지나면 거대한 바위 군락지가 나타나고, 이 바위가 마치 장사의 신발과 같이 생겼다 해서 불리어 지고 있는 장사바위가 눈앞에 나타난다.



봉래산의 장사바위는 옛날 키가 9척이난 되는 힘쎈 장사가 이곳에 살았는데, 어느날 마을에 크다란 괴물이 나타나 마을처녀를 잡아가는 소동이 있었고, 그때 이곳에 살고 있던 장사가 격투끝에 괴물를 껴안고 죽었다고 하며, 그후 장사의 무덤이 이렇게 크다란 바위로 변했다고 하며 바위모양이 마치 장사의 신발같다 하여 장사바위로 불리어 지고 있는곳이고, 지금도 커다란 바위 위에 마치 장사의 신발과 같이 생긴 또다른 크다란 바위가 얹혀 있는것을 볼수 있었다...



봉래산의 장사바위에 올라서면 바로 발아래로 부산항대교와 부산항 컨테이너 전용부두, 그리고 국제여객터미널과 저멀리 오륙도가 한눈에 들어오고 있었다..



장사바위를 지나 다시 가파른 등산로를 따라 올라가면 다시 평평한 등산로가 나타나고, 마침 이날 처음으로 만난 둥산객도 만날수 있었다..



평탄한 등산로를 따라 한참을 올라가면 이번에는 봉래산의 둘째봉인 자봉과 함께 팔각정자가 나타나고, 이곳 팔각정자 위에서 잠시 쉬어가는 시간도 가질수 있었다..



자봉에서 잠시 휴식을 하고 나서 다시 봉래산의 정상인 조봉을 향해서 내려오는 길에서는 안부가 나오고, 이곳에서도 아담한 느와집 쉼터가 마련되어 있었다..



안부를 지나 봉래산 정상으로 올라가는 등산로에서는 조망터가 나타나고, 이곳에서는 남항대교와 송도해수욕장은 물론 우리나라 최대의 부산공동어시장과, 저멀리 남항 묘박지에서는 수많은 상선들이 닻을 내리고 대기하고 있었다..



조망터에서 다시 한참을 걸어가면 이번에는 드디어 이날의 목적지 봉래산 정상에 도착할수 있었고, 봉래산 정상에는 영도의 수호신 할매바위가 자리하고 있었고, 마침 할매바위에 참배를 하는 사람도 만날수 있었다..



영도 봉래산 정상에 올라서면 역동적인 부산항의 전경들이 한눈에 들어오고, 부산항 대교는 물론 컨테이너 전용터미널과 부산항의 구도심과 함께 거대한 방송국 송신 안테나가 눈앞에 펼쳐지고 있었다..



이날 코로나19 때문에 멀리는 산행을 가지를 못하고 필자의 뒷산인 영도 봉래산 나홀로 산행길에서는 온갖 여름꽃들이 길옆에 피어 있어 한결 산행길을 즐겁게 만들어 주는것 같았으며, 마침 귀여운 새 한마리도 만날수 있었다..




 










 

 

Posted by 영도나그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봉래산 산행..
    잘 보고가요

    2020.08.28 04: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아직까지 봉래산
    정상을 밟아보지 못해
    늘 아쉬운 마음입니다.
    앞으로 기화가 올지 모르겠어요.

    8월의 마지막 금요일입니다.
    코로나시국에 주말을 슬기롭게 보내세요.

    2020.08.28 07: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아이쿠!
      펜펜님은 아직도 부산 영도의 봉래산을
      오르지 못하셨군요..
      기회가 되시면 꼭 한번 이곳을 올라 보시면
      정말 또다른 감흥을 느낄것 입니다..

      항상 건강한 시간 보내시기 바랍니다.

      2020.08.28 14:30 신고 [ ADDR : EDIT/ DEL ]
  4. 요즘은 코로나때문에 외출이 꺼려지기는 하지만
    그나마 산과 바다만이라도 나가면 좋지요
    잘 보고 갑니다.. ^^

    2020.08.28 08:0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이날도 코로나 사태때문에 멀리는 가지 못하고
      필자의 뒷산인 이곳 봉래산 산행을 하게
      되었으며, 장말 한적하고 여유로윤 시간을
      가질수 있었답니다..
      오늘도 즐겁고 보람찬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2020.08.28 14:35 신고 [ ADDR : EDIT/ DEL ]
  5. 장사바위에는 그런 전설이 있군요.
    영도의 수호신 할매바위에는 또 어떤 전설이 있을까 궁금하네요.^^

    2020.08.28 09:12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이날 산행길에 만난 장사바위에는 이렇게
      슬픈 전설이 내려오고 있으며, 봉래산 정상부에
      있는 할매바위는 영도를 지켜주는 수호신
      역할을 한다는 전설이 내려오는 바위 이기도
      하답니다.

      2020.08.28 14:37 신고 [ ADDR : EDIT/ DEL ]
  6. 고지가 그리 높지 않은 편에 속하는 곳임에도 불구하고
    내려다보는 경치는 상당히 훌륭한것 같습니다 ^^ 오늘도
    멋진 사진 공유해주셔서 잘보고 갑니다!

    2020.08.28 10: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영도의 봉래산은 그리 높은 산은 아니지만
      부산항을 한눈에 조망할수 있는 정말 멋진
      곳이기도 하답니다..

      항상 좋은시간 보내시기 바랍니다..

      2020.08.28 14:39 신고 [ ADDR : EDIT/ DEL ]
  7. 벌써 8월말이네요
    마무리 잘하시기 바랍니다~
    오늘도 좋은 글 잘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

    2020.08.28 11: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오늘도 비가 오네요
    빗길 안전운행 하세요
    좋은 글 잘보고 공감하고 갑니다 ~

    2020.08.28 12: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아하!
      그곳에는 비가 내리고 있군요..
      이곳 부산에서는 화창한 날씨와 무더위가
      계속되고 있답니다..

      오늘도 건강과 즐거움이 함께 하시기
      바랍니다..

      2020.08.28 14:41 신고 [ ADDR : EDIT/ DEL ]
  9. 울창한 편백숲길이 멋집니다.^^
    사진에서 진한 피톤치드향이
    느껴지는 기분이듭니다.
    산행길에서 만난 여름꽃이 모두 예쁩니다. ㅎㅎ
    좋은 하루 보내세요!

    2020.08.28 13: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이날 봉래산 산행길에서는 울창한 편백숲
      에서 나오는 진한 피톤치드향을 맡을수 있었으며.
      아름다운 꽃들도 함께 할수 있어 잠시나마
      코로나 사태로 힘든 시간을 잊게해주는것
      같았답니다..

      오늘도 편안하시고 행복한 시간 잘
      보내시기 바랍니다..

      2020.08.28 14:43 신고 [ ADDR : EDIT/ DEL ]
  10. 역시 조망이 너무 멋집니다.
    부산에는 바다 뿐 아니라 멋진 산들도 참 많은 것 같습니다.^^

    2020.08.28 14: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이곳 영도 봉래산은 역시 조망이 아름다운곳이라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는곳 이기도 하구요..

      오늘도 편안하고 즐거운 주말이 되시기
      바랍니다..

      2020.08.28 14:45 신고 [ ADDR : EDIT/ DEL ]
  11. 봉래산 조망이 멋집니다
    편백숲길도 멋지고 야생화들도 참 예쁘네요
    코로나가 잠잠해지나 싶더니 또 활개를 치니 조심해야겠어요

    2020.08.28 17: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부산 영도의 봉래산은 그리 높은산은 아니지만
      울창한 편백숲길과 함께 아름다운 부산항을
      조망할수 있는곳 이기도 하구요..

      태풍 마이삭이 다가오는 이때 태풍피해
      없기를 바랍니다..

      2020.09.02 14:33 신고 [ ADDR : EDIT/ DEL ]
  12. 집콕하기도 힘드네요.
    코로나가 잠잠해지는 듯 하더니, 더 극성을 부리네요.
    게다가 의시들 파업소동까지, 하루하루 살아가는 것이 전쟁 같습니다.
    안전안내문자가 수시로 날아드니 소리날 때마다 깜짝깜짝 놀랍니다.
    주변이 온통 코로나로 점점 가까이 닥아오는 것 같아 고통스럽습니다.
    맘 놓고 숨 쉴 세상이 올 수 있을까요?
    가끔씩 아침녘에 뒷산을 오르기도 하지만 마주치는 사람들이 무섭습니다.
    날씨도 더운데, 고생하셨네요. 건강하십시요.^^

    2020.08.28 22: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한동안 잠잠하던 코로나 사태가 정말 심각한
      수준으로 번지고 있어 걱정이 기도 하구요..
      암튼 개인 위생관리와 사회적 거리두기는
      모두가 동참을 해야 하기도 하구요..

      이런 와중에 태풍 마이삭이 다가오는 이때
      태풍피해 없으시길 바랍니다..

      2020.09.02 14:36 신고 [ ADDR : EDIT/ DEL ]
  13. 오랜만에 혼자 산행을 갔다 오셨나보군요.
    부산 근처 산행 가시는 걸 보면 항상 부러운게 바다의 풍경이 산행을 즐겁게 해주는 것 같습니다.
    저도 바닷가 근처로 산행 가보고 싶네요..

    2020.08.29 02: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이날은 코로나 사태로 거리두기가 시행되고
      있는 시점이라 근처 뒷산으로 나홀로 산행을
      하고 올수 있었답니다.
      역시 정상에서 보이는 이른다운 풍경들이
      있어 한결 가슴이 탁 터이기도 하구요..

      지금 태풍 마이삭이 다가오는 이때 태풍
      피해 없기를 바랍니다..

      2020.09.02 14:37 신고 [ ADDR : EDIT/ DEL ]
  14.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2020.08.29 06: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영도 봉래산에서 내려다보는 풍경이 넘 좋네요.
    일출 담으러 영도로 가을에 한번 가볼 생각입니다.
    공감 꾹 누르고 다녀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2020.08.29 10: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역시 영도 봉래산은 사방이 아름다운 조망을
      볼수 있는곳이고 일출과 일몰의 명소 이기도
      하구요..

      지금 태풍 마이삭이 다가오는 이때 태풍피해
      없기를 바랍니다..

      2020.09.02 14:42 신고 [ ADDR : EDIT/ DEL ]
  16. 앗 정말 아름다운 풍경이에요 덕분에 잘보고 갑니다.

    2020.08.29 19: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울창한 숲, 멋진 풍경 잘 보고 갑니다^^

    2020.08.29 20: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저도 멀리는 못가고 어제 가까운 산을 다녀왔습니다.
    편안한 일요일 보내세요.

    2020.08.30 08: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군요..
      역시 지금은 멀리 산행을 가지못하고 이렇게
      가까운 곳에서 산행을 하게 되더군요..

      오늘도 태풍 마이삭이 다가오는 이때
      태풍피해 없기를 바랍니다..

      2020.09.02 14:46 신고 [ ADDR : EDIT/ DEL ]
  19. 야외활동을 많이 하지 않는 저도 답답한데 산 좋아하시는 분들은 더욱 힘드시겠습니다. ㅠㅠ

    2020.08.31 10: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지금은 모두가 사화적 거리두기에 동참을
      해야 하는 시기 이기도 하구요..

      오늘은 태풍 마이삭이 다가오는 이때 태풍피해
      없기를 바랍니다..

      2020.09.02 14:47 신고 [ ADDR : EDIT/ DEL ]
  20. 편백나무가 상당히 키가 큰 나무였군요~
    몸에 좋은 피톤치드 맡으며 기분 마져 상쾌하셨을 것 같아요

    2020.08.31 10: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습니다..
      편백나무는 엄청큰 키에 피톤치드향도 많아
      정말 우리들의 건강을 지켜주는 귀한 숲이기도
      하구요..

      오늘은 태풍 마이삭이 다가오는 이때 태풍피해
      없기를 바랍니다..

      2020.09.02 14:48 신고 [ ADDR : EDIT/ DEL ]
  21. 멋진 풍경과 글, 잘 읽어보고 갑니다. 힐링되는 기분이네요~ ^^

    2020.08.31 16: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